펄스 난얘기하고 넌웃어주고

그때가 언제쯤이었을까?
아득히 멀게만 느껴져..
너는 나에게 나는 너에게
우린 어떤 의미였었나

자꾸만 밀려드는 그리움
네게만 느낄수 있었던..
다른 사람에게 내가 흔들려
네겐 정말 미안해

언젠가 우리 긴 시간동안
이야기하며 걷던 그 길
너는 기억나니
난 얘기하고 넌 웃어주고
늘 함께했던 너였기에
너의 소중함을 몰랐지

어느날 너와 함께 걷던 그 길에
니가 없음을 느낀 난
아무것도 할 수가 없었어
야이야

그때 소중했던 시간들은
다시 그 길을 거닐며
너와 이야기 하고 싶어
보고 싶어 널 만나고 싶어
난 이야기하고 넌 웃어주고
우리 둘만의 세상에서

몰랐었어 니가 그렇게
나에게 소중한 사람이었는지
있을때 잘할껄 왜 그리 보이는지
항상 웃어주던 너 없으니깐
혼자 이 길을 앞뒤 모르게 걷고 있어
정말 니가 난 니가 필요해
니가 니가 보고싶어 정말정말로
다시 다시내게로 다시돌아와

사랑은 영원할 수 없는거라고
하지만 난 그렇게 생각하고 싶지않아
맨날 똑같은 얘길해도 항상
하하 웃어줬던 너잖아
다시 내게 돌아와서 한번 웃어봐
이제부터 너를 다시 지켜주고 싶어
난 얘기하고 넌 웃어주고
그 길 다시 걸으며 크게 웃어봐

어느날 너와 함께 걷던 그 길에
니가 없음을 느낀 난
아무것도 할 수가 없었어
야이야

그때 그 소중했던 시간들은
다시 그 길을 거닐며
너와 이야기 하고 싶어
보고 싶어 널 만나고 싶어
난 이야기하고 넌 웃어주고
우리 둘만의 세상에서

그때 그 소중했던 시간들은
다시 그 길을 거닐며
너와 이야기 하고 싶어
보고 싶어 널 만나고 싶어
난 이야기하고 넌 웃어주고
우리 둘만의 세상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