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외 면

외 면

거울 속을 보았어
눈물이 나를 가려
힘든 과거는 이제 보내야겠어
모두 지워야겠어

어두운 밤이 왔어
나만이 남아 있어
생각지도 못한 파가움
헤어날 수 없이 힘겹던 착각

어두운 밤이 왔어 나홀로 남아 있어
어두운 밤이 왔어 나만이 남아 있어

돌이킬 수 없는 시간들
허무만을 낳은 외롭던 사랑

--------------------------------------------------------------------------------

Electric guitar - 심상학
Keyboard - 김건우
Bass - 이태영 / Drum - 이철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