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프링클러 오랜습관
나 혼자 눈 뜨는 아침

조금은 외로워 보여도 괜찮아요 괜찮아요

Hi야

혼자 건넨 인사말

철없는 버릇 같아서
나무라고 타이르죠

이 기다림은 이 시간들은
오랜 습관처럼
때로는 웃고 때로는 울고 때론 힘들지만

Oh I`ll be there
oh I`ll be there

너만 돌아와 준다면
난 좋은데 괜찮은데 난 견딜 만 한데

Hello
빈자리를 채워준
너를 닮은 강아지와 이야기도 즐거워요

새로 가꾼 예쁜 화단에 꽃처럼
내 사랑은 아침마다 피어나죠

이 기다림은 이 시간들은 오랜 습관처럼
때로는 웃고 때로는 울고 때론 힘들지만

Oh I`ll be there
oh I`ll be there

너만 돌아와 준다면
난 좋은데 괜찮은데 난 견딜 수 있어

내게 실낱같은 작은 희망이지만
오직 그것만으로 터져버릴 듯한
내 눈물샘을 겨우 달래고 있어

난 어떻게 해

어쩌면 내게 미련이 남긴
미련한 기다림이지만
버려야 했던 기다림일 테지만

오 지친 내 맘은 오직 네게만

문을 열어주는 사랑만
너무나 익숙해져 버린 까닭에

내 기다림은 내 기다림은 내겐 행복이야
때로는 웃고 때로는 울고 때론 힘들지만

Oh I`ll be there
oh I`ll be there

너만 돌아와 준다면
난 좋은데 괜찮은데 내게 돌아와 줘

Bye bye

이젠 잠들 시간야
내일 해가 질 무렵엔 나에게 왔으면 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