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문세 광화문 연가
이제 모두 세월따라
흔적도 없이 변하였지만
덕수궁 돌담길엔
아직 남아 있어요
다정히 걸어가는 연인들
언젠가는 우리 모두
세월을 따라 떠나가지만
언덕밑 정동길엔
아직 남아있어요
눈덮힌 조그만 교회당
향긋한 오월의 꽃향기가
가슴 깊이 그리워지면
눈내린 광화문
네거리 이 곳에
이렇게 다시 찾아와요
언젠가는 우리 모두
세월을 따라 떠나가지만
언덕밑 정동길엔
아직 남아있어요
눈덮힌 조그만 교회당

향긋한 오월의 꽃향기가
가슴 깊이 그리워지면
눈내린 광화문
네거리 이 곳에
이렇게 다시 찾아와요
언젠가는 우리 모두
세월을 따라 떠나가지만
언덕밑 정동길엔
아직 남아 있어요
눈덮힌 조그만 교회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