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자 섬마을 선생님
해~~당화 피고 지~는
섬~~마을~~~에
철새따~~라~ 찾~~아~~온
총~~각~선~생~~~님
열아홉살 섬~~색~시가
순정~을~ 바쳐
사~랑한~ 그 이~름은
총각~선생님
서울~~엘~~랑~
가지~를 마~오
가~지~를~
마~~~오

구~~름도 쫓겨가~는
섬~~마을~~~에
무엇하~~러~ 왔~~는~~가
총~~각~선~생~~~님
그리움이 별~~~~처럼
쌓이는 바닷가에
시~름을~ 달래~보는
총각~선생님
서울~~엘~~랑~
가지~를 마~오
가~지~를~
마~~~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