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아 내안의 그대
사랑이 사랑을 외면하고 돌아섰는데
아무말도 못한 내가 미워져
애써 웃으면서 괜찮은듯 그댈 보냈지만
돌아서는 눈엔 눈물이 흘러~

거리마다 우리 함께 했던 추억있는데
바람마저 그대 향길 담아와
이젠 버릇처럼 그대 이름 보는데
난 어떡해야 지워낼 수 있는지

잊기엔 너무나 아름다운 추억이잖아
내가슴이 기억하고 있는데~
마음에 묻어두고 나 살아가기엔
잊을수가 없어 힘이 들어요..

**(간주중)

우연처럼 만날수 있다고 생각했는데
같이 걷던 그길 걷다 보면은~
이런 바보같은 생각하는 나란걸 알지만
멍든 맘이 그대 찾아 불러요~

잊기엔 너무나 아름다운 추억이잖아
내가슴이 기억하고 있는데~
마음에 묻어두고 나 살아가기엔
잊을수가 없어 힘이 들어요..

돌아올꺼라고 애써 내맘 달래보며 잠들어
지쳐가요~~오
서툴은 사랑에 힘이 들어 떠나갔나요
상처뿐인 사랑 알고 있나요~~
돌아올 그대라고 간절히 바래요
비워있는 자리 눈물뿐이죠...

내안에 그대는 떠날 수 없죠~...

─━♥ㅂi의발zr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