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성민 사랑하는 사람에게
사랑해 난 정말 너를
너를 사랑해
이 목숨 다하는 날까지
너를 사랑해
아직은 힘들겠지만
우리에겐 내일이 있어
변하지 않는 마음으로
서로를 보듬어주자
사랑은 장난이 아냐
사는 것도 쉬운게 아냐
거짓없는 마음
그리고 사랑
모두 내가
가꿔가는 것
울고 싶을땐 말을 해
아픈 마음 감추지 말고
내가 너의 방패가
되어줄게
울타리가
되어줄게
언제나 마음뿐 나는
아무것도
해줄 수가 없었어
그렇게 못난
나를 위해 밝은 모습은
늘 그늘이 졌지
이젠 좀 쉬어
모든걸 내가 책임질게
우리가 항상
꿈꾸어 왔듯이
욕심 부리지 말고
예쁘게 살자 사랑해
그 많은 나날속에
어려움도 많았었지만
오직 너는 나 하나
나는 너 하나
사랑으로
이겨낸거야
하늘만큼 땅만큼
사랑하고 의지하고
두 손을 마주잡고
바라보면
온 세상이 모두 내거야
너를 사랑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