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Y feat 이적 모두 어디로 간걸까?
친구들은 조금씩 다 적응해 가고
분주함에 익숙한 듯 표정 없어
숨소리를 죽이고 귀 기울여 봐도
무슨 말을 하는 건지 알 수 없어

어디로 모두 떠나는지
쫓으려해도 어느새 길 저편에
불안해 나만 혼자 남을까
뛰어가봐도 소리쳐봐도

사람들 얘기처럼 세상 살다보면
결국 남는건 너 혼자 뿐이라고
떠나가는 기차에 아무 생각없이
지친 몸을 맡긴 채 난 잠이 드네

떠나온 여기는 어딘건지
알 수가 없어 길 잃은 아이처럼
무서워 나만 멀리 왔을까
다들 저기서 내린 듯 한데

말해줘 넌 잘하고 있다고
너 혼자만 외로운건 아니라고
잡아줘 흔들리지 않도록
내 목소리 공허한 울림 아니길 바래

말해줘 넌 잘하고 있다고
너 혼자만 외로운건 아니라고
잡아줘 흔들리지 않도록
내 노래가 공허한 울림 아니길 바래

나는 어디로 너는 어디에

나는 어디로 너는 어디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