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재모 남과 여
그렇게 말해도
내 맘을 몰라
어떤게 사랑이란건지
곁에 있어도 안아줘도
어쩔땐 그것도 아니라니
몇마디 못하고
울먹이다가
결론은 끝내 이별이니
어쩜 사랑하고
이별이 더 쉬운게
차라리 너잖아
너를 사랑한다고
영원히
변함없을 거라고
여러번
말하지 않았어도
내 마음은
늘 너였는데
가끔 차라리 나
니가 되면 좋겠어
사랑받으면
그만일 수 있게
그냥 울어버리면
화내버리면
내 마음을
가질 수 있잖아
가끔 내가
여자라면 좋겠어
그럼 너의 맘
깊숙이 들어가
니가 상처받는 말
싫어하는 말
그때마다 알 수 있게
가끔이라도
자꾸 널 울게 해
마음이 아파
정말로 미안하다 하면
니가 아는 말은
그뿐이냐며 내게
차라리 화내지
나는 너를 사랑해
어쩌면 니가 더
잘 알잖아
표현은 서툴고
어색해도 내 마음은
너뿐이잖아
가끔 차라리 나
니가 되면 좋겠어
사랑 받으면
그만일 수 있게
그냥 울어버리면
화내버리면
내 마음을
가질 수 있잖아
가끔 내가
여자라면 좋겠어
그럼 너의 맘
깊숙이 들어가
니가 상처받는 말
싫어하는 말
그때마다 알 수 있게
가끔이라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