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지원 내 눈물 모아
창 밖으로 하나 둘씩 불빛이 꺼질 때 쯤이면 하늘에 편지를 써

날 떠나 다른 사람에게 갔던 너를 잊을 수 없으니 내 눈물 모아서 하늘에

너의 사랑이 아니라도 내가 너를 찾으면 너의 곁에 키를 낮춰 눕겠다고

잊혀지지 않으므로 널 그저 사랑하겠다고

그대여 난 기다릴거예요

내 눈물의 편지 하늘에 닿으면

언젠가 그대 돌아오겠죠 내게로

난 믿을거예요 눈물모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