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태지와 아이들 1996.그들이 지구를 지배했을때
천구백구육 아직도 수많은 넋이 나가있고
모두가 돈을 만들기 위해서 미친듯이 뛰어다는걸 볼 수가 있었지
넌 항상 그 머릿속 구석엔 그대를 떠올리면서 복종을 다짐해
지금 우리는 누굴 위해 사는가 그에게 팔과 다리와 심장을 잡힌채
넌 많은걸 잃어가게 됐네 우리의 일생을 과연 누구에게 바치는가

언제나 항상 우리가 볼 수 있던 그 모든 것들은 우리들에게 가려져
내눈을 멀게했어 그들이 지배하는 세상
그는 모든 범죄와 살인을 만들었어
그리고 지금 이순간에도 사람을 죽이고 있어
전쟁 마약 살인 테러 그 모든 것을 기획했어

여기저기서 찔러넣는 까맣게 썩어버린 돈들
돈으로 명예를 사고 친구를 샀던 썩어버린 인간들

정복당해버린 지구에서
쓰러져가버리는 우리의 마음

돈의 노예 이미 너에겐 남은 자존심은 없었었어
그들이 네게 시키는 대로 움직여야 해.끌려다녀야 하는데